ad27

선문대, '2021 GKS 외국인 우수 자비 장학생' 14명 선발

기사승인 2021.05.09  16:10:54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선문대학교(총장 황선조)는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에서 주관한 ‘2021 GKS(Global Korea Scholarship) 외국인 우수 자비 장학생’에 선문대 유학생 14명이 선발됐다고 7일 밝혔다.

'GKS 외국인 우수 자비 장학생'은 외국인 유학생 대상으로 한국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주는 목적으로, 유학생 중 학업, 성적, 한국어능력시험(TOPIK) 6급, 대외활동 등을 평가해 선발된다. 선발된 외국인 유학생은 매월 50만 원씩 10개월 간 총 5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받는다.

선문대는 외국인 유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 설명회, 토픽 특강 운영 등 지속적인 동기부여를 해왔으며, 한국인 재학생과의 멘토링 프로그램인 'G-School', '유학생 진로 캠프' 등을 운영하면서 외국인 유학생들이 성공적인 한국 생활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우케수미(나이지리아) 학생은 "유학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경쟁력을 높이는데 큰 도움이 됐다"며, "장학생에 선발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글로벌지원팀 선생님들께 감사한다. 앞으로 한국에서 더 큰 꿈을 펼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국내 최초 '3+1 유학제도'를 비롯해 2019년 한국장학재단 '파란사다리 사업' 대상 수상, 2020년 '교육국제화 역량 인증대학' 선정 등 전통적으로 국제 교류 인프라가 강점인 선문대는 2017년 7명을 시작으로, 2018년 8명, 2019년 10명, 2020년 12명, 2021년 14명으로 매년 선발인원이 증가하고 있다. 올해 14명 선발은 전국에서 세 번째, 대전·충청·세종에서는 최대 선발 인원이다.

손진희 처장은 "충청권 최다 장학생 선발이라는 성과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에서 유학생 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글로벌지원팀에 큰 보람을 안겨줬다"며, "더 많은 장학생이 선발될 수 있도록 G-School(지스쿨)을 비롯한 다양한 외국인 유학생 프로그램에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문대는 76개국 1,660명의 외국인 유학생(2021. 4. 1. 기준)이 재학하고 있다.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리량주 lyjsimon@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