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당진시, 25억 원 규모 축산 악취개선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09.28  16:36:24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 악취저감 컨설팅 시행 등 축산악취 저감에 총력

   
[대전투데이 당진=최근수 기자] 당진시는 도내 15개 시·군 중 2위의 축산 규모를 가진 지자체로 시민과 함께하는 축산업 실현을 위해 악취저감 컨설팅, 광역 악취 개선사업 추진 등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당진시는 지난 2월 민원다발 및 주거 밀집지역 등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농식품부 산하기관인 축산환경관리원과 협업해, 취약농가 33개소에 대한 악취저감 컨설팅을 대대적으로 시행했으며, 오는 10월까지 당진축협 등 협동조합의 전문가를 포함한 지도점검반을 구성해 악취저감시설 가동 유무, 악취발생 원인 분석, 발생량 측정 등 농가의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맞춤형 현장컨설팅을 통한 축산환경 개선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또한, 당진시는 올해 농림축산 식품부 광역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 전국 지자체 중 1위로 선정돼 악취 민원 다발 양돈농가 11개소를 대상으로 국비 5억을 포함한 25억 4백만 원 규모의 악취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축산환경관리원 컨설팅 결과와 연계해 광역단위 개별 축산시설에 대한 농장 맞춤형 악취저감 시스템 및 악취측정장비를 도입하게 되며, 시민 주거여건 개선을 통한 삶의 질 향상에 목표를 두고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장명환 축산지원과장은 “당진은 급격한 산업화, 도시화에 따른 시민들의 쾌적한 정주여건에 대한 욕구가 날로 증가하는 현실에서 다각적인 악취저감 시책을 발굴·추진해 깨끗한 축산업으로 이미지를 전환해 시민들의 정주여건을 개선할 수 있도록 축산악취에 저감에 역점을 두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최근수 mbc7538@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