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충남도, 추석 연휴기간 낚시어선 합동 안전 점검

기사승인 2020.09.24  16:18:23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 안전 관리 대책 관계기관 회의 개최…코로나19 지침 등 확인

   
충남도는 지난 23일 충남도서관 강당에서 ‘코로나19 대비 추석 연휴 낚시어선 종합 안전 관리 대책 관계기관 회의’를 열고, 합동 지도점검 계획을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낚시 관련 유관기관 간 협력을 통해 추석 연휴기간 낚시어선 운행을 안전하게 관리하고자 마련했다.

도와 시·군 담당 공무원, 해양경찰서, 수협, 낚시어선협회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회의는 합동 점검 및 코로나19 대응 계획 안내,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추석 연휴기간(9월 30일∼10월 4일) 구명조끼부터 감염병 예방·확산 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까지 낚시어선 안전과 관련된 전반적인 내용을 담은 ‘낚시어선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이행 여부를 확인하는 유관기관 합동지도 점검에 대해 안내했다.

6개반 135명으로 편성한 합동지도 점검반은 지침 이행 여부를 점검하는 한편, 주요 항포구 입구에서 1차 발열 확인을 실시하고 승선자 명부 작성 시, 낚시용품점 출입 시에도 재차 발열 여부를 확인한다.

또 도는 낚시어선 선주를 대상으로 ▲선박 안전사고 대비 출항 전 안전 점검 및 기상 상황 확인 필수 ▲출입항 신고 철저 ▲승선 정원 초과 금지 ▲위험한 장소 안내 거절 ▲과속·음주 운항 금지 ▲사고 발생 시 신속 신고 등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하고, 협조를 구할 방침이다.

아울러 선상 실내·외 마스크 항시 착용, 선상 식사 시 거리두기 실천도 강조할 계획이다.

임민호 도 어촌산업과장은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추석 연휴기간 예상되는 일일 낚시관광객은 1만 명 이상이다. 도는 최근 3년간 추석 연휴기간 낚시어선 이용객 증가 추세에 대비해 안전사고 예방 및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안전·방역 수칙에 대한 낚시관광객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김정환 kjhwan00@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