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한전원자력연료,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서 대통령상 수상

기사승인 2020.08.31  14:24:13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 연료생산처 소속 짱구 분임조 은상

   
▲ 전국품질분임조 경진대회서 은상을 수상한 짱구 분임조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전투데이 대전=송병배기자]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가 지난달 24일부터 28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 제46회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한전원자력연료 연료생산처 소속의 짱구 분임조는 ‘중수로 피복관 공정 개선으로 부적합품률 감소’를 주제로 공기업 현장개선 부분에 참가해 대통령상인 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이번 전국 품질분임조 경진대회는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과 대구광역시가 공동주최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해 전국 시‧도에서 지역 예선을 거쳐 선발된 총 307개팀이 본선에 참가했으며,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기존 발표심사에서 서면심사로 전환해 진행됐다.

시상식은 오는 11월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안전과 품질을 최우선으로 하는 KIPS(KEPCO NF Innovative Production System), 6시그마 등의 체계적인 혁신 활동을 통한 개선 성과를 인정받아 2001년 이래 19년 연속 품질경쟁력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송병배 song4243@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