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27

태안해경, 어린 상괭이 생명 살렸다

기사승인 2020.08.13  16:41:46

공유
default_news_ad1
ad28
ad29
   
▲ 사진/

지난 12일 낮 1시 22분께 태안군 신온리 곰섬 인근 해안가에 길이 160cm의 어린 상괭이가 떠밀려 “살아있다!”는 행락객의 신고로 태안해경 안면파출소 순찰구조팀이 구조해 바다로 돌려 보냈다.

태안 해경에 따르면 어린 상괭이는 해안가 가까이 먹이를 찾아 왔다가 썰물에 미처 빠져 나가지 못하고 해안가 육상에 얹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전 세계적 멸종위기종인 우리나라 상괭이는 참고래 등과 함께 법적 보호대상 고래류로 분류돼 포획, 유통이 일절 금지되어 있다.

태안 김정한기자


대전투데이, DAEJEONTODAY

김정한 junghan9836@hanmail.net

<저작권자 © 대전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